어느 순간에

 

그가 없이는

살아갈 수 없음을 느끼게 되는

 

은은한 레모네이드 향 같은 사랑

그의 생각과 느낌이 말 없음으로도

나에게 전달되기 시작하는

 

천천히 오는 그런 사랑

적어도 사랑에 있어서는

기꺼이 완행 열차를 탈

필요가 있지 않을까요?

 

세상일 중에 빨리

이루어지기보다는

늦게 성취되어도

좋은 것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사랑입니다

단 한 번의 만남에서

뜨겁게 타오르는

 

담뱃불 같은 감정보다는

삶 속에서 보이지 않고

자연스레 진행되어

List of Articles
NO Subject Writer Date Read
374 보이는 것에 익숙해진 달래달래2 2018.08.11 1
373 내게 당신은 달래달래2 2018.08.10 1
372 모래 속에 써 놓은 것 달래달래2 2018.08.10 1
371 그런 사람이 있었습니다 달래달래2 2018.08.10 2
370 너 때문에 달래달래2 2018.08.10 1
369 초저녁 쏟아 붓는 달래달래2 2018.08.09 1
368 그럴수록 나는 그대에게 달래달래2 2018.08.09 5
367 그립다 말못하고 달래달래2 2018.08.09 5
366 한 마리 해오라기 달래달래2 2018.08.09 4
365 가지 말라고 달래달래2 2018.08.09 17
364 바다의 아침 달래달래2 2018.08.08 17
363 고독하고 쓰라린 가슴에 달래달래2 2018.08.08 16
362 내 영혼의 무게가 얼마쯤 달래달래2 2018.08.08 16
361 그 많던 사람들은 지금 달래달래2 2018.08.08 17
» 어느 순간에 달래달래2 2018.08.07 16
359 내가 영원히 사는 달래달래2 2018.08.07 16
358 사랑은 사랑이라고 달래달래2 2018.08.07 17
357 점점 멀어져 가는 달래달래2 2018.08.07 20
356 내 고운 사람에게 달래달래2 2018.08.07 17
355 기다림이 당신을 달래달래2 2018.08.06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