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만남을 기다리며

 

누구나가

그들 나름대로의 자를 들고

그들 나름대로의 기준으로

서로를 재고 있겠지만

 

언제나

보이는 것에 익숙해진

오늘조차

 

나는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을

찾기 위해

노력해야지

 

보이는 것은

쉽게 변할 수 있고

보이지 않는 것조차

 

추한 모습일 수 있겠지만

보이는 것은 언제나

보이지 않는 것의

껍데기일 뿐

 

살아가면서 사랑하는 일이

어쩌면

가장 힘겨운 일일 수 있기에

 

사랑이 더욱 값진 것이겠지만

우리들이 누군가에게

보여 주는 것마저

 

때로는 거짓일 수 있고

그에게 슬픔일 수 있기에

 

나는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을 위해

 

더욱 노력하며

살아야지.

 

마음이

아름다운 사람과

만나고 싶다.

 

사람들은 모두

저마다의 낯선 얼굴로

 

그들 나름대로는

열심히 살아가고 있겠지만

 

어차피

우리들의 삶은

서로가 만나고 헤어지며

그렇게 부대낄 수밖에 없는,

 

서로가

큰 삶의 덩어리들을

조금씩 쪼개어 갖는 것일 뿐.

List of Articles
NO Subject Writer Date Read
389 우리가 너무 쉽게 달래달래2 2018.08.13 92
388 어른을 공경하고 달래달래2 2018.08.13 95
387 그 곁에 있어주지 못하는 달래달래2 2018.08.13 96
386 봄꽃을 둘렀어요 달래달래2 2018.08.13 96
385 둔덕 아래 달래달래2 2018.08.12 94
384 평생의 단 한 번 목을 달래달래2 2018.08.12 99
383 꽃의 구도 달래달래2 2018.08.12 96
382 눈물의 의미 달래달래2 2018.08.12 93
381 오늘도 멀찍이서 지켜보며 달래달래2 2018.08.12 149
380 단순한 삶 속에 달래달래2 2018.08.12 160
379 더 따스한 풍경이 달래달래2 2018.08.12 155
378 두 번 다시 당신 달래달래2 2018.08.11 147
377 우리와 함께 달래달래2 2018.08.11 153
376 너무 깊이 박혔다 달래달래2 2018.08.11 156
375 빈 몸이고 싶습니다 달래달래2 2018.08.11 174
» 보이는 것에 익숙해진 달래달래2 2018.08.11 164
373 내게 당신은 달래달래2 2018.08.10 157
372 모래 속에 써 놓은 것 달래달래2 2018.08.10 169
371 그런 사람이 있었습니다 달래달래2 2018.08.10 170
370 너 때문에 달래달래2 2018.08.10 161